사이그너, 16이닝 50점 '폭발'... 블롬달 꺾고 결승 진출 [3쿠션 당구월드컵]
상태바
사이그너, 16이닝 50점 '폭발'... 블롬달 꺾고 결승 진출 [3쿠션 당구월드컵]
  • 김도하 기자
  • 승인 2021.12.04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그너, 준결승서 16이닝 만에 50:22로 블롬달 '완파'

2018년 6월 블랑켄베르크 이후 3년 6개월 만에 결승 진출 성공

사이그너, 야스퍼스에게 지난 2001년, 2003년 WC 결승에서 두 번 승리
'3쿠션 매지션' 세미 사이그너(터키)가 준결승전에서 토브욘 블롬달(스웨덴)을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사진=파이브앤식스 제공
'3쿠션 매지션' 세미 사이그너(터키)가 준결승전에서 토브욘 블롬달(스웨덴)을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사진=파이브앤식스 제공

[빌리어즈=김도하 기자] '3쿠션 매지션' 세미 사이그너(터키·세계랭킹 7위)가 토브욘 블롬달(스웨덴·세계 4위)을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사이그너는 한국 시간 4일 저녁 8시에 시작된 '샤름 엘 셰이크 3쿠션 당구월드컵' 준결승전에서 블롬달을 16이닝 만에 50:22로 제압했다.

이 경기 사이그너의 애버리지는 3.125로 야스퍼스의 16강전 3.333(15이닝)에 이어 이번 대회 50점 경기에서 두 번째로 높은 기록으로 승리를 거두었다.

승부는 초반에 갈렸다. 사이그너는 1이닝부터 1-5-2-3 연속타로 감을 잡았고, 5이닝 7득점과 6이닝 12득점을 연이어 터트려 30:12로 크게 점수 차를 벌렸다.

9이닝 타석에서는 다시 8득점을 더해 38:19, 더블스코어 차로 달아났다. 다음 10이닝에서 4점을 더 보탠 사이그너는 10이닝까지 42:22로 크게 앞서 일찌감치 승부가 갈렸다.

8강까지 하이런 22점, 40점 경기 애버리지 4.00(10이닝) 등으로 전승을 거두며 승승장구했던 블롬달은 사이그너의 초반 압박을 막지 못한 것이 패인이었다.

사이그너는 16이닝에서 끝내기 6득점에 성공하며 50:22로 경기를 마무리하고 결승에 진출했다.

3쿠션 당구월드컵에서 사이그너의 마지막 우승은 지난 2004년 아테네 대회다. 사이그너는 무려 17년 동안 당구월드컵 우승이 없다.

한창 전성기였던 시기에 자국 터키당구연맹 전 회장과 집행부의 사퇴를 요구하며 7년이나 세계대회 출전을 거부해 경력이 단절되었기 때문이다.

지난 2014년 컴백한 사이그너는 예선 1라운드 바닥부터 출전하며 차곡차곡 점수를 쌓아 4년 만인 2018년에 세계랭킹 4위에 복귀했고 2019년에는 세계랭킹 3위까지 올랐다.

복귀 후 사이그너는 2018년 블랑켄베르크 3쿠션 당구월드컵 준우승, 프랑스 라불과 이집트 후르가다 당구월드컵 4강 등의 성적을 거두었다.

2019년에는 한국에서 열린 세계 3쿠션 서바이벌 마스터스에서 오랜만에 우승의 감격을 맛봤고, LG유플러스컵에서도 준우승을 하며 세계 정상급의 활약을 보여주었다.

결승에서 사이그너와 대결하는 야스퍼스(네덜란드).  사진=파이브앤식스 제공
결승에서 사이그너와 대결하는 야스퍼스(네덜란드). 사진=파이브앤식스 제공

사이그너의 결승 상대는 '세계 1위' 딕 야스퍼스(네덜란드). 오래전이지만, 사이그너는 야스퍼스를 3쿠션 당구월드컵 결승에서 두 번이나 이겼다.

'3쿠션 사대천왕'을 제외하고 야스퍼스를 결승에서 두 번 이상 꺾은 선수는 사이그너가 유일하다.

1994년 벨기에 겐트 당구월드컵에서 처음 우승한 사이그너는 이후 안탈리아, 보고타, 라스베이거스, 아테네 등의 대회에서 총 6승을 거두었다. 그중에서 두 번이 야스퍼스에게 승리하고 우승한 기록이다.

과거 2001년 콜롬비아 보고타에서 열린 3쿠션 당구월드컵에서 사이그너는 야스퍼스를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고, 2003년 미국 라스베이거스 월드컵 결승에서도 야스퍼스를 꺾었다.

사이그너의 복귀 후 지난 2018년 벨기에 블랑켄베르크 3쿠션 당구월드컵 결승에서 두 선수가 대결을 벌였다.

이 경기에서는 야스퍼스가 17이닝 만에 40:33으로 승리를 거두며 해묵은 복수에 성공하기도 했다.

그 후 2018년 10월 이집트 카이로에서 열린 세계3쿠션선수권대회에 준결승전에서도 두 선수가 백중지세의 경합을 벌여 16이닝 만에 40:37로 야스퍼스가 승리했다. 

이번 결승 대결은 두 선수의 네 번째 결승 승부다. 결승전 대결은 2승 1패로 사이그너가 현재까지 우세하다. 이번에는 두 선수의 운명이 과연 어떻게 결판날 것인지 주목된다.

'사이그너 대 야스퍼스'의 결승 경기는 한국시간으로 같은 날 밤 11시에 시작되며, 유튜브 파이브앤식스 채널과 당구 앱 큐니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