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포토] 조윤서 동호인, 포켓볼 입문 4개월만에 동호인부(B조) 우승
상태바
[BM포토] 조윤서 동호인, 포켓볼 입문 4개월만에 동호인부(B조) 우승
  • 김민영 기자
  • 승인 2021.11.27 22:00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켓9볼 동호인 남자부 A조 공동3위를 차지한 김택균(좌) 씨와 포켓9볼 동호인 여자부 B조 우승을 차지한 조서윤 씨(우). 이번 대회에서 커플 공동 입상으로 두 배의 기쁨을 나눴다.  사진=이용휘 기자
포켓9볼 동호인 남자부 A조 공동3위를 차지한 김택균(좌) 씨와 포켓9볼 동호인 여자부 B조 우승을 차지한 조서윤 씨(우). 이번 대회에서 커플 공동 입상으로 두 배의 기쁨을 나눴다. 사진=이용휘 기자

[빌리어즈=김민영 기자] ‘제16회 대한체육회장배 2021 전국당구대회’가 4일차로 접어들며 그 열기가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특히 오늘(27일)부터 이틀 동안 동호인부와 학생부 대회가 추가로 열려 전문 선수들이 시합을 끝내고 떠난 경기장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캐롬 3쿠션과 포켓9볼의 동호인부 개인전이 열린 오늘 대회에서 커플 입상자가 탄생해 눈길을 끌었다. 

주인공은 포켓9볼 동호인선수부 A조 개인전에서 공동3위에 오른 김택균 씨와 포켓9볼 동호인선수부 B조 개인전에서 우승을 차지한 조윤서 씨. 

남자 친구인 김택균 씨의 권유로 포켓볼을 배우게 된 조윤서 씨는 4개월차 신입 동호인으로 이번 대회에서 당당히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이용휘 기자_2021.11.2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뭘 봐 2021-11-29 14:35:10
진짜 부럽다 나도 남자친구랑 취미가 같아서 같이 대회같은 거 나가서 상같은 거 받으면 기분 좋을듯 진짜 너무 예쁜 커플이다 오래가세요

졸립다 2021-11-29 13:25:38
나도 저런 남자친구 갖고싶다

지나가는 나그네 2021-11-28 07:32:14
와... 이건.. 우주최강 커플인듯..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