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토너먼트 국내대회
[영월동강배 당구] 허정한, '막판 13점 몰아치기'로 국내 1위 김행직 꺾고 4강 진출
김민영 기자 | 승인 2018.12.22 12:01
'2018 영월동강배 전국3쿠션당구대회' 남자 선수부 8강전에서 허정한(경남)이 '국내 1위' 김행직(전남)을 22이닝 만에 40:32로 제압하고 준결승에 올라갔다. 사진=이용휘 기자


[빌리어즈=영월/김민영 기자] '2018 영월동강배 전국3쿠션당구대회' 남자 선수부 8강전에서 허정한(경남·국내 8위)이 '국내 1위' 김행직(전남)을 막판 13점을 몰아치며 22이닝 만에 40:32로 꺾고 4강에 진출했다.

22일 오전 9시에 시작한 8강전에서 허정한은 8이닝까지 4:16으로 수세에 몰리며 어렵게 경기를 시작했다.

허정한은 전반전을 4:20(10이닝)으로 크게 뒤진 가운데 마쳤으나, 후반전 초반 큐가 살아나며 2-3-6-1-4-4점을 득점해 15이닝에서 24:24 동점을 만들었다.

16이닝에서 다시 3점을 보탠 허정한이 27:24로 경기를 처음 역전시켰고, 이어서 김행직이 19이닝 3점, 20이닝 4점 등으로 재역전하며 경기 막판에 27:32로 다시 점수가 벌어졌다.

그러나 허정한의 막판 집중력이 또 한 번 빛을 발해 순식간에 동점과 역전을 거듭했다.

20이닝 3점포를 시작으로 21이닝 5득점을 보태 35:32로 역전한 허정한은 22이닝 타석에서 김행직이 범타로 물러나자 끝내기 5득점에 성공하며 40:32로 역전승을 거두었다.

같은 시각 벌어진 8강 경기에서는 '부천 베테랑' 김병섭(국내 21위)이 '헐크' 강동궁(동양기계·국내 4위)에게 23이닝 만에 40:39로 짜릿한 승리를 거두었다.

김병섭은 14:20으로 지고 있던 후반전 11이닝부터 4-2-1-2-5-3점 등 집중타를 터트려 16이닝까지 31:23으로 앞섰다.

그러나 강동궁이 27이닝 4점, 28이닝 6점을 올리면서 33:31로 승부를 다시 뒤집었고, 22이닝까지 39:37로 앞서며 승리가 유력해졌다.

김병섭이 23이닝 타석에서 2점을 만회해 39:39 동점을 만들면서 살얼음판 승부가 이어졌다.

23이닝, 강동궁이 득점에 실패하자 노련한 김병섭이 침착하게 남은 1득점에 성공하며 40:39로 승리를 거두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김병섭(경기)은 '헐크' 강동궁(동양기계)과 살얼음판 승부 끝에 23이닝 만에 40:39로 승리했다. 사진=이용휘 기자


◆ '2018 영월동강배 전국3쿠션당구대회' 남자 선수부 8강 경기결과

김행직 32(22이닝)40 허정한
강동궁 39(23이닝)40 김병섭

 

경기결과 제공=빌리존/사단법인 대한당구연맹
 

 

skyway02@naver.com

<저작권자 © 빌리어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알립니다광고문의정기구독신청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19길 73 대조빌딩 3층 (우)03999  |  대표전화 : 02)338-6516  |  팩스 : 02)335-3229
등록번호 : 서울 라 00063  |  등록일 : 1986.10.13   |  발행인 : 김기제  |  편집인 : 김주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영
Copyright © 2019 빌리어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