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토너먼트 국내대회
[무안 전국당구대회] '부부 포켓볼팀' 서울시청팀 정영화-임윤미 복식전 우승
김민영 기자 | 승인 2019.06.13 21:47
'2019 무안황토양파배 전국당구선수권' 포켓 9볼 복식전 결승에서 정영화-임윤미 팀이 9-4로 이준호-이우진 팀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빌리어즈 자료사진


[빌리어즈=김민영 기자] '부부 포켓볼팀' 정영화, 임윤미(이상 서울시청)가 2019 무안황토양파배 전국당구선수권대회에서 포켓 9볼 복식전 우승을 차지했다.

정영화-임윤미 팀은 13일 오후에 무안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이준호-이우진(강원) 팀을 세트스코어 9-4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결승전에서 정영화-임윤미 팀은 4세트까지 주고받으며 2-2 접전을 벌였지만, 5세트부터 내리 3연승을 거둬 5-2로 앞서갔다.

다음 8세트를 패해 5-3으로 추격을 당한 정영화-임윤미 팀은 다시 9, 10세트를 승리하고 7-3으로 달아나 승기를 굳혔다.

이준호-이우진 팀이 11세트를 만회해 7-4로 거리를 좁혔지만, 12세트와 13세트를 정영화-임윤미 팀이 승리하며 9-4로 승리를 거두었다.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춰온 정영화-임윤미 팀은 이번 대회에서 막판 팀워크가 빛을 발해 승리를 이어갔다.

앞선 8강전에서 황용-양혜현(충남) 팀과 7-7로 박빙의 승부를 벌인 정영화-임윤미 팀은 15, 16세트를 연달아 승리해 9-7 승리를 거두었다.

이어서 준결승전에서도 김수웅-전지연(충북) 팀과 경기 중반까지 5-5 접전을 벌이다가 11세트부터 4연승을 거두며 9-5로 승리하고 결승에 올라갔다.

정영화-임윤미 부부는 지난해 10월 열린 제99회 전국체전 9볼 혼성복식 결승전에서 김가영-권호준(인천체육회)을 8-6으로 꺾고 금메달을 딴 바 있다.

한편, 국내 최강팀으로 평가받는 김가영-권호준 팀은 얼마 전 김가영의 선수등록이 말소처리되면서 이번 대회 출전신청도 자동 취소되어 출전하지 못했다.

이번 대회 우승을 차지한 정영화-임윤미 팀은 훈련보조금 200만원을 상금으로 받았고, 준우승 이준호-이우진 팀은 100만원의 훈련보조금을 받았다.



◆ 무안황토양파배 포켓 9볼 복식전 경기결과

<결승전>

정영화-임윤미 9-4 이준호-이우진


<준결승전>

정영화-임윤미 9-5 김수웅-전지연
하민욱-정보라 5-9 이준호-이우진


경기결과 제공=코줌큐스코/사단법인 대한당구연맹

 

 

skyway02@naver.com

<저작권자 © 빌리어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알립니다광고문의정기구독신청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19길 73 대조빌딩 3층 (우)03999  |  대표전화 : 02)338-6516  |  팩스 : 02)335-3229
등록번호 : 서울 라 00063  |  등록일 : 1986.10.13   |  발행인 : 김기제  |  편집인 : 김주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영
Copyright © 2019 빌리어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