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수걸이 첫승' 이미래, 11:10 스롱 피아비 꺾고 단식전 1승 신고[PBA 당구 팀리그]
상태바
'마수걸이 첫승' 이미래, 11:10 스롱 피아비 꺾고 단식전 1승 신고[PBA 당구 팀리그]
  • 김탁 기자
  • 승인 2021.07.14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S샴푸 이미래, 스롱 피아비 상대로 11:10 '마수걸이 첫승' 신고

1라운드 단식전 연속 5패 이후 여섯 경기 만에 단식전 승리 거둬
TS샴푸 이미래가 프로당구(PBA) 팀리그 2라운드에서 여자단식 첫 승리를 거두었다.  사진=이용휘 기자
TS샴푸 이미래가 프로당구(PBA) 팀리그 2라운드에서 여자단식 첫 승리를 거두었다. 사진=이용휘 기자

[빌리어즈=김탁 기자] 지난 1라운드에서 단식전 5전 전패로 크게 부진했던 이미래(TS샴푸)가 살아났다.

이미래는 14일 오후 3시 30분 경기도 고양 빛마루방송지원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1-22' 2라운드 첫 경기에서 스롱 피아비(블루원리조트)를 11:10 간발의 차로 잡고 마수걸이 승리를 거두었다.

1라운드에서 한 차례 스롱과 맞붙었던 이미래는 12이닝 만에 6:11로 져 연패를 이어갔지만, 이번 경기에서 천신만고 끝에 승리를 거두며 구겼던 체면을 살렸다.

이번 경기에서 이미래는 평균득점 0.846로 어느 정도 컨디션을 회복한 모습이다.

1이닝 2득점을 시작으로 4이닝 2점, 5이닝 1점 등 꾸준하게 득점을 올렸고, 8이닝에서는 연속 4득점에 성공하며 9:8로 전세를 뒤집었다.

1라운드에서 단식전 6승 1패로 상승세에 있던 스롱은 1이닝부터 3-2-1-1 연속타를 몰아치며 초반 주도권을 잡았다.

그러나 8이닝에서 역전을 허용한 다음 막판까지 이미래와 접전을 벌였다.

12이닝에서 10:10 동점을 만든 이후 시도한 옆돌려치기가 살짝 빗나가면서 득점하지 못했던 것이 결정타였다.

곧바로 13이닝 타석에서 큐를 잡은 이미래는 스롱과 비슷한 포지션의 옆돌려치기를 3쿠션으로 마무리하며 11:10으로 승리를 거두었다.

이미래는 1라운드 개막 경기에서 웰컴저축은행 차유람에게 6이닝 만에 6:11로 패한 이후 줄곧 내리막을 달렸다.

두 경기를 거르고 SK렌터카전에서 여자단식 경기에 출전했던 이미래는 임정숙에게 19이닝 만에 9:11로 패했고, 이어서 김가영(신한금융투자)과 스롱, 김세연(휴온스) 등 어려운 상대를 만나 계속 이기지 못했다.

스롱 피아비.  사진=이용휘 기자
스롱 피아비. 사진=이용휘 기자

이러한 이미래의 부진까지 겹친 TS샴푸는 팀순위 최하위로 떨어졌다.

그러나 2라운드 첫 경기에서 이미래가 마수걸이 승리를 거두면서 TS샴푸의 반전 드라마가 계속될 것인지 주목된다.

이날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3 무승부로 아깝게 승리를 놓친 TS샴푸는 15일 열리는 2라운드 두 번째 경기에서 휴온스와 대결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