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가 인원 반만 와도 대회 치른다”...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및 경남고성군수배 당구대회 예정대로 개최
상태바
“참가 인원 반만 와도 대회 치른다”...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및 경남고성군수배 당구대회 예정대로 개최
  • 김민영 기자
  • 승인 2020.08.18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바탕으로 이번 대회도 예정대로 진행
▲무관중 경기 진행 ▲대회 관계자 및 해당 경기자 외 출입 금지 ▲출입자 2중 발열 체크, 출입 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의무화 ▲경기 20분전 입장 및 이전 경기자 전부 퇴장 후 입장 ▲경기장 수시 방역 실시 등 방역 대책 다각화
SPOTV, SPOTV2, SPOTV GOLF&HEALTH 채널을 통해 3쿠션 남자부와 여자부 대회 생중계

[빌리어즈=김민영 기자] ‘제16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및 2020 경남고성군수배 전국당구대회’가 오는 8월 19일부터 23일까지 경상남도 고성군의 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경남 고성에서 열리는 첫 당구대회로, 지난 6월 개최된 ‘제8회 국토정중앙배 2020 전국당구대회’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전국종합대회다. 

이번 문체부장관기 대회는 전문 선수부와 학생부, 동호인부로 진행되며, 캐롬, 포켓볼, 스누커, 잉글리시빌리어드 등 당구 전 종목에 걸쳐 대회가 열린다. 

특히 선수부와 동호인부 등 총 1300여 명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현재 코로나19 2차 재유행이 우려되는 만큼 더욱 철저한 방역 속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 대회와 마찬가지로 모든 경기는 무관중 경기로 진행되며, 대회 관계자와 해당 경기자 외에는 대회장 출입이 금지된다. 또한, 대한당구연맹(회장 남삼현)은 24시간 모니터링 체계를 확립하고, 코로나19 관련 의심 환자 발생 시 즉각 지자체 및 관할 보건소와 협력해 대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주말 서울과 경기도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2차 재유행이 우려되는 만큼 대한당구연맹 측은 오늘(18일) 오후 2시 백두현 고성군수와의 마지막 회의를 통해 최종적으로 대회 개최 여부를 다시 논의할 예정이나 대한당구연맹 관계자는 “참가 인원이 반토막이 나도 대회를 치를 예정”이라며 대회 개최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대한당구연맹 남삼현 회장은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6월에 있었던 대회의 안전하고 성공적인 개최를 바탕으로 고성군과 논의하여 이번 대회를 예정대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며 “최근 들어 코로나 재유행이 우려되는 만큼 참가자들이 성숙한 방역 의식과 시민의식을 가지고 방역지침에 협조하여 안전하고 성공적인 대회로 기억에 남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한, “어려운 시기에 당구를 사랑하는 많은 분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는 대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8월 21일부터 SPOTV, SPOTV2, SPOTV GOLF&HEALTH 채널을 통해 캐롬 3쿠션 남자 선수부는 8강부터 결승전까지, 3쿠션 여자부는 결승전이 생중계로 방송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