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토너먼트 PBA 프로당구투어
[파나소닉 당구오픈] '韓 톱랭커 3인방' 우승후보 강동궁 서현민 김형곤 32강 탈락 이변
김탁 기자 | 승인 2019.06.05 11:45
우승후보 '헐크' 강동궁이 32강에서 비롤 위마즈(터키)에게 1-3으로 패해 탈락하는 이변이 일어났다. 사진=이용휘 기자


[빌리어즈=김탁 기자] 우승후보로 손꼽히던 한국 톱랭커 3인방 강동궁(국내 6위)과 서현민(7위), 김형곤(2위)이 32강에서 탈락하는 이변이 일어났다.

지난 4일 밤 11시에 경기도 고양 엠블호텔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 투어 '파나소닉 오픈' 32강전에서 강동궁은 터키의 비롤 위마즈에게 세트스코어 1-3으로 패해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1세트를 3이닝 만에 15:5로 승리하고 무난하게 출발했던 강동궁은 2세트를 15:9(6이닝)로 내줘 1-1 동점이 되었다.

이어서 3세트를 6이닝까지 14:12로 앞서 승리가 유력했지만, 7이닝 타석에서 위마즈가 끝내기 3점타로 결과를 뒤집어 1-2로 역전을 당했다.

4세트에서도 강동궁은 유리하게 풀어가던 경기를 막판에 내줘 아쉬움을 남겼다.

강동궁은 7이닝 타석에서 5점을 연속득점하며 9:6으로 앞섰고, 8이닝에 1점을 보태 10:8로 리드했다.

그러나 9이닝부터 위마즈가 2-4점을 올리면서 10:14로 역전을 당해 패색이 짙어졌다.

10이닝 위마즈의 마지막 15점째 뒤돌려치기가 빗나가며 강동궁에게 역전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가 오기도 했다.

11이닝에서 강동궁이 2점을 더 따라붙었지만 13점째 샷이 짧게 떨어지며 스치듯 제2적구를 지나가면서 득점에 실패했고, 곧바로 위마즈가 1점을 마무리해 15:14로 승리했다. (1-3)
 

김형곤은 32강에서 조건휘에게 1-3으로 패해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사진=김민영 기자


같은 시각 김형곤은 'KBF 슈퍼컵 챔프' 조건휘에게 세트스코어 1-3으로 발목을 잡혔다.

1세트에서 김형곤은 3-1-4-5-2점을 몰아치며 15:1(5이닝) 완승을 거두었다.

2세트에서도 5이닝까지 10:6으로 앞섰던 김형곤은 6이닝에서 조건휘에게 연속 3득점을 허용한 뒤 급격하게 분위기가 내려앉았다.

조건휘가 10:10 동점이던 8이닝 타석에서 4점타로 11:14로 앞서기 시작했고, 10이닝에서 남은 1점을 마무리해 11:15로 1-1 동점을 만들었다.

3세트에서는 5이닝까지 1-3-4-1-5점 등 조건휘의 화끈한 득점포가 이어지며 7이닝 만에 15:9로 마무리되었다. (1-2)

마지막 4세트 초반 2-1-5점을 올려 3이닝까지 8:4로 앞섰던 김형곤은 이후 3번의 타석 동안 범타로 물러나 추격의 빌미를 제공했다.

조건휘가 6이닝 타석에서 6점을 따라붙어 8:11로 역전되었고 김형곤이 곧바로 2점을 만회해 10:11이 되었지만, 10:12로 2점 뒤진 10이닝 공격에서 조건휘가 남은 3점을 득점하며 10:15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1-3)
 

강민구에게 패해 16강 진출에 실패한 서현민. 사진=김민영 기자


앞서 8시에 열린 32강 1턴에서 경기했던 서현민은 '다크호스' 강민구에게 0-3으로 패해 탈락했다.

서현민은 1세트 첫 타석부터 연속 7득점을 올리며 기분좋게 스타트를 끊었다.

그러나 서현민이 10:6으로 앞선 강민구의 4이닝 타석에서 '끝내기 9점'에 무너지며 10:15로 역전패를 당했다. (0-1)

2세트를 8이닝 만에 3:15로 내준 서현민은 3세트에서도 초반부터 강민구가 7-4-1점으로 치고 나가 3이닝까지 1:12로 뒤졌고, 이후 2점을 만회하는데 그치면서 6이닝 만에 3:15로 대패해 0-3으로 16강 진출이 좌절되었다.

한편, 이번 32강전에서 국내랭킹 9위였던 고상운과 강타자 이승진 등도 아쉽게 탈락했다.

고상운은 콜롬비아의 로빈슨 모랄레스에게 0-3으로 졌고, 이승진은 한국의 최종복에게 2-0으로 앞서다가 2-3으로 뼈아픈 역전패를 당했다.

 

 

 

kimtak11@daum.net

<저작권자 © 빌리어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알립니다광고문의정기구독신청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19길 73 대조빌딩 3층 (우)03999  |  대표전화 : 02)338-6516  |  팩스 : 02)335-3229
등록번호 : 서울 라 00063  |  등록일 : 1986.10.13   |  발행인 : 김기제  |  편집인 : 김주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영
Copyright © 2019 빌리어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