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토너먼트 국내대회
'스누커 당구 국내 2위' 장호순, 1위 황철호 꺾고 1년 5개월 만에 우승
김주석 기자 | 승인 2019.04.03 15:14
3일 열린 '2019 스누커 그랑프리 1차 대회'에서 국내랭킹 2위 장호순(오른쪽)이 1위 황철호를 프레임스코어 3-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은 우승 장호순과 준우승 황철호. 사진=김민영 기자


[빌리어즈=김주석 기자] 스누커 국내 2위 장호순(대구)이 1위 황철호(경기)를 꺾고 1년 5개월 만에 우승했다.

3일 오전 11시 서울 박승칠당구아카데미에서 열린 '2019 스누커 그랑프리 1차 대회' 결승전에서 장호순은 프레임스코어 3-1로 황철호를 누르고 세 번째 타이틀을 획득했다.

지난 2017년 12월에 대한체육회장배 스누커 개인전에서 마지막 우승을 차지했던 장호순은 이후 8번 치러진 대회에서 준우승 2회, 4강 4회, 8강 2회 등 좋은 성적을 유지했다.

장호순은 지난해 2월 열린 스누커 그랑프리 2차 대회 결승에 올라 우승을 노렸지만, 당시 '한국 스누커 간판' 황철호의 벽을 넘지 못하고 1-3으로 패해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다.

황철호와 10개월 만에 다시 맞붙은 이번 대회 결승에서는 반대의 결과가 나왔다.

장호순이 1프레임을 52:40으로 승리하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2프레임에서는 황철호가 76:38로 승리해 1-1 동점이 되었고, 다음 3프레임은 장호순이 83:47로 승리하며 다시 2-1로 앞섰다.

마지막 4프레임에서 장호순은 상승세를 몰아 76:25로 크게 이겨 3-1로 우승을 확정했다.

장호순은 앞선 준결승에서 하민욱(부산체육회)을 2-0(59:29, 64:32)으로 꺾고 결승에 올라왔다.

준우승에 머문 황철호는 8강과 준결승에서 '중국계' 실력자들을 차례로 완파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황철호는 8강에서 황용(충남)에게 2-0(75:30, 71:31)으로 승리하며 4강에 진출했고, 준결승전에서는 최경림을 2-0(53:17, 77:6)으로 꺾었다.
 

장호순은 10개월 만에 국내 최강 황철호와 결승에서 다시 맞대결을 벌여 3-1로 승리했다. 사진=김민영 기자


한편, '스누커 유망주' 이대규(인천체육회)는 2일 열린 16강전에서 백민후(충남)를 상대로 대회최고득점 104점을 기록하며 2-0으로 승리했다.

이대규는 8강에서 하민욱에게 1-2로 아쉽게 역전패당해 4강 진출에는 실패했다.

이번 그랑프리 1차 대회는 3일 오후부터 다음날까지 잉글리시빌리어드 종목 경기로 이어진다.


◆ '2019 스누커그랑프리 1차 대회' 최종순위

우승 장호순(대구)   준우승 황철호(경기)   공동3위 하민욱(부산체육회) 최경림(광주)

 

경기결과 제공=빌리존/사단법인 대한당구연맹


  

jay9211@naver.com

<저작권자 © 빌리어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알립니다광고문의정기구독신청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19길 73 대조빌딩 3층 (우)03999  |  대표전화 : 02)338-6516  |  팩스 : 02)335-3229
등록번호 : 서울 라 00063  |  등록일 : 1986.10.13   |  발행인 : 김기제  |  편집인 : 김주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영
Copyright © 2019 빌리어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