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토너먼트 UMB 3쿠션
[라볼 당구월드컵] 조재호, 산체스 40:19로 꺾고 4강행... 사이그너와 결승 진출 다퉈
김탁 기자 | 승인 2018.10.28 06:30
'슈퍼맨' 조재호(서울시청)가 2018 라볼 3쿠션 당구월드컵 8강에서 다니엘 산체스(스페인)를 18이닝 만에 40:19로 꺾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사진=코줌스튜디오


[빌리어즈=김탁 기자] '슈퍼맨' 조재호(서울시청)가 막강한 공격력을 앞세워 다니엘 산체스(스페인)를 꺾고 4강에 진출했다.

조재호는 28일 자정에 열린 '2018 라볼 3쿠션 당구월드컵' 8강전에서 산체스를 상대로 시종일관 경기를 압도하며 18이닝 만에 40:19로 승리했다.

경기 초반부터 강공에 나선 조재호는 1이닝부터 3-6-0-1-3점을 득점하며 13:4로 주도권을 잡았다.

이어서 조재호는 6이닝 공격에서 연속 11득점에 성공하며 24:4로 크게 리드한 가운데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에서도 산체스가 제 컨디션을 찾지 못하고 부진하면서 점수 차는 좀처럼 좁혀지지 않았다.

조재호는 꾸준하게 득점을 이어가며 14이닝까지 30:12로 점수 차를 유지했고, 15이닝부터 2-2-4-2점을 득점하며 40:17로 경기를 마쳤다.

산체스가 후구에서 2득점에 그치면서 경기는 40:19로 마무리되었다.
 

산체스는 8강전에서 제 컨디션을 찾지 못하고 큰 점수 차로 조재호에게 끌려가며 패해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사진=코줌스튜디오


같은 시각 딕 야스퍼스(네덜란드)와 세미 사이그너(터키)의 대결에서는 사이그너가 6이닝 만에 40:25로 승리하며 준결승에서 조재호와 만나게 되었다.

사이그너는 이번 경기에서 평균득점 6.666을 기록하며 종전 월드컵과 세계선수권 최고 기록인 5.714(7이닝, 40점)를 갱신했다.

한편, 앞선 8강 두 경기에서는 프레데릭 쿠드롱과 마틴 혼이 승리하고 4강에 진출했다. 

쿠드롱은 마민깜(베트남)과 치열한 접전을 벌이다가 39:39 동점인 20이닝에서 먼저 1점을 득점해 40:39로 힘겹게 승리를 거두었다.

혼은 자네티를 상대로 맹타를 휘두르며 18이닝 만에 40:30으로 승리하고 지난 2016년 엘구나 대회 이후 2년여 만에 당구월드컵 4강에 진출했다.

쿠드롱과 혼의 준결승 대결은 한국시간으로 29일 오후 6시에 시작되며, 조재호는 2시간 뒤인 오후 8시에 사이그너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 '2018 라볼 3쿠션 당구월드컵' 8강 경기결과

마민깜 39(20이닝)40 프레데릭 쿠드롱

마틴 혼 40(18이닝)30 마르코 자네티

조재호 40(18이닝)17 다니엘 산체스

딕 야스퍼스 25(6이닝)40 세미 사이그너


<준결승 대진>

프레데릭 쿠드롱 vs 마틴 혼

조재호 vs 세미 사이그너


경기결과 제공=코줌큐스코/UMB 세계캐롬연맹

 

 

kimtak11@daum.net

<저작권자 © 빌리어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알립니다광고문의정기구독신청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19길 73 대조빌딩 3층 (우)03999  |  대표전화 : 02)338-6516  |  팩스 : 02)335-3229
등록번호 : 서울 라 00063  |  등록일 : 1986.10.13   |  발행인 : 김기제  |  편집인 : 김주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영
Copyright © 2018 빌리어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