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캔두당구교실-4구] 원 뱅크샷의 3가지 해법
상태바
[위캔두당구교실-4구] 원 뱅크샷의 3가지 해법
  • 김홍균(한국당구아카데미, 전 국가대표)
  • 승인 2018.10.16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구 경기에서 뱅크 샷은 대부분 원뱅크 샷이나 투뱅크 샷으로 이루어지는데, 간혹 그림의 배치처럼 적구들이 가깝게 있지만 1쿠션을 이용하여 득점하기 어려운 각도로 있을 때는 여러 가지 변형된 방법을 이용하여 해결할 수가 있다.

그림 A, B, C는 같은 형태를 그린 것으로 각각 다른 기술을 이용하여 풀어내는 과정을 보여주고 있다.

그림 A는 입사각과 반사각을 그대로 이용하지만, 1쿠션에서 하단 회전을 최대한 살려주기 위해 수구가 쿠션에 정면으로 입사될 때는 상단회전은 끌리고 하단 당점은 밀린다는 점을  이용해 제1적구를 5/6 두께로 겨냥해서 친다.

이때 스트로크를 부드럽게 해 하단 회전이 유지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림 B는 1쿠션 겨냥점을 앞쪽으로 설정하고 1쿠션 지점에서 조금 얇은 두께로 제1적구만 맞히면 득점이 가능하도록 역회전 하단 당점으로 약간 끌리게 친다.

그림 C의 경우는 아예 제1적구로부터 먼 쪽을 1쿠션으로 설정하고 마세 샷으로 커브 현상을 이용하는 것으로 1쿠션의 지점과 더불어 하단 당점과 스트로크의 속도에 따라 민감하게 반응하므로 어려운 기술이라 할 수 있다.

1쿠션과 거리가 가까울 때 득점이 쉽다. 반면에 그림 A는 오히려 수구와 1쿠션의 거리가 너무 가까우면 어려워진다.
 

 

김홍균
현 IB스포츠 해설위원, 한국당구아카데미 강사
전 98 방콕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전 국민생활체육 전국당구연합회 부회장 겸 상벌위원장
전 사단법인 대한당구연맹 이사 및 통합추진위원

 

※ 김홍균 해설위원은 20년 동안 당구 강의를 한 경력을 바탕으로 캐롬 3쿠션과 4구 당구 레슨을 '위캔두 당구교실' 코너에 매주 연재합니다.
 

실전에서 바로 활용할 수 있는 핵심 기술을 주로 다루며, 당구 팬 여러분들이 직접 따라해 보시고 성공 영상을 이메일(thebilliards@daum.net)로 보내주시면 추첨을 통해 소정의 선물을 드립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