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전 당구] 이대규 '스누커 2연패'... 결승서 최경림 2-1로 꺾어
상태바
[전국체전 당구] 이대규 '스누커 2연패'... 결승서 최경림 2-1로 꺾어
  • 김민영 기자
  • 승인 2019.10.08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대규,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스누커 金' 획득
2017년부터 최근 3년 연속 결승 진출도 달성
8강전 1프레임에서 92점 득점하며 이번 대회 프레임당 최고득점 기록
'대들보' 이대규(인천체육회)가 제100회 전국체전 당구 종목 스누커 경기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며 '전국체전 2연패'를 달성했다. 사진=김민영 기자
'대들보' 이대규(인천체육회)가 제100회 전국체전 당구 종목 스누커 경기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며 '전국체전 2연패'를 달성했다. 사진=김민영 기자

[빌리어즈=서울/김민영 기자]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당구 종목 스누커 경기에서 이대규(인천체육회, 국내 4위)가 2년 연속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대규는 8일 서울 노원구 월계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이번 대회 결승전에서 국내랭킹 5위 최경림(광주)에게 프레임스코어 2-1로 역전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결승전 1프레임을 39:44로 패한 이대규는 2프레임을 65:42로 따내 동점을 만든 뒤 마지막 3프레임에서도 67:42로 승리해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었다.

이번 대회까지 3년 연속 전국체전 결승에 진출한 이대규는 지난 2017년 전국체전에서 최경림에게 0-2로 져 은메달에 머물렀지만, 2018년 전국체전 결승에서 허세양(울산)을 2-1로 꺾고 첫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어서 올해 전국체전에서도 국내 정상급 선수들을 파죽지세로 몰아붙인 이대규는 준결승까지 모두 2-0 완승을 거두며 다시 결승에 올라왔다.

이대규는 결승에서 1프레임을 빼앗겨 '퍼펙트 우승'은 놓쳤지만, 8강에서 노장 박승칠(경북, 13위)을 상대로 1프레임에서 92점을 득점하며 이번 대회 프레임당 최고득점을 기록했다.

앞서 준결승전에서는 장호순(대구, 3위)에게 77:20, 66:43 등 2-0 완승을 거두었다.

최경림(광주)은 앞서 8강에서 '전국대회 3연패' 주인공 허세양(울산, 국내 1위)을 프레임스코어 2-0으로 꺾었다.  사진=김민영 기자
최경림(광주)은 앞서 8강에서 '전국대회 3연패' 주인공 허세양(울산, 국내 1위)을 프레임스코어 2-0으로 꺾었다. 사진=김민영 기자

은메달을 딴 최경림은 8강에서 전국대회 3연패의 주인공인 '국내랭킹 1위' 허세양(울산)을 프레임스코어 2-0으로 꺾으며 활약했다.

8강에서 최경림은 1프레임을 접전 끝에 52:49로 따내고 2프레임은 65:7로 승리했다.

준결승전에서는 김규형(전남, 17위)에게 1프레임을 14:70으로 빼앗겨 위기에 몰렸던 최경림은 2프레임(61:28)과 3프레임(69:15)을 연달아 승리하고 역전승을 거두고 결승에 진출했다.

 

◆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스누커 경기결과

<결승>
이대규 2-1 최경림

<준결승>
이대규 2-0 장호순
최경림 2-1 허세양

<8강>
장호순 2-1 황철호
최경림 2-0 허세양
이근재 0-2 김규형
이대규 2-0 박승칠

경기결과 제공=코줌큐스코/사단법인 대한당구연맹

 

 

 

 

 


주요기사
이슈포토